초록
오븐엔조이 카페에서 수다 떨고 쿠킹 클래스 가서 요리 배우고, 사람들과 인연 맺고, 집에 와서 배운 것을 복습했던 그 시간들이 저에겐 참으로 소중한 순간이었어요. 나누는 기쁨을 알려주고 우리 가족의 건강까지 챙겨준 미니 오븐과 오븐엔조이 카페가 있어 참 행복합니다. 얀 오븐엔조이 회원
닫기